Menu
모델
Menu

크리스토포러스(Christophorus)-포르쉐 잡지

392호

Porsche - “제 차가 될 겁니다.”

“제 차가 될 겁니다.”

노르웨이의 얼링 헤닝스타드(Erling Henningstad)는 포르쉐 타이칸을 사려는 전세계 2만여 명 중 한 명이다. 그는 타이칸이 포르쉐에서 만든 차라는 사실 외에는 아는 것이 거의 없다. 그럼에도 타이칸을 사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된 이유는 뭘까?

자세히 보기

지난 호

Porsche - 391호
391호
Porsche - 390호
390호
Porsche - 389호
389호
Porsche - 기록
기록

크리스토포러스 구독 관리